티스토리 뷰

침실은 오로지 수면을 위한 곳

우리 몸이 침실에서 잠자는 것 이외의 활동에 익숙해지면 진짜 잠자리에 드는 시간에 제대로 잠들기 힘들어질 수도 있다. TV 시청, 스마트폰 사용처럼 잠을 방해할 여지가 있는 활동은 피하자.

 

Tip 숙면을 부르는 침실 습관

독서, 배우자와 껴안기, 일기쓰기, 명상, 차 마시기는 OK!

 

스트레칭으로 꿀잠 자는 몸만들기

잠들기 전 10분 스트레칭은 꿀잠을 부르기에 제격이다. 특히 침대에 누워 다리를 쭈욱 뻗는 것만으로도 하루 종일 긴장해 있던 몸과 마음을 풀어주는 효과가 있다. 자기 전 10분 투자로 수면의 질을 높이자.

 

Tip 발가락이 꿀잠의 히든 키

발가락을 안쪽으로 당기고 풀어주는 것만으로도 충분한 스트레칭 효과 ↑

 

반신욕으로 부르는 숙면 호르몬!

적당한 온도(38~40)의 욕조에 몸을 담그면 긴장을 풀어주고 심리적 안정에 도움을 주는 호르몬인 베타 엔도르핀이 분비되어 숙면을 유도한다. 반신욕 후에는 보디로션으로 피부 관리까지 꼼꼼히!

 

Tip 허브 입욕제로 즐기는 반신욕

찬바람 부는 환절기에는 비염이나 감기에 효과가 좋은 유칼립투스 입욕제가 제격!

댓글
댓글쓰기 폼